<시민 노무현> 강원국 작가, 손아람 작가와 함께한 특별한 GV 성황리 개최!

by 혜오김현청 posted May 27, 2019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main_poster.jpg

 

 

지난 23일(목) 개봉한 휴먼 다큐멘터리 <시민 노무현>이 강원국 작가와 손아람 작가와 함께 GV를 성황리에 개최했다. 

 

지난 23일(목) 롯데시네마 월드타워점에서 진행된 GV에서는 노무현 대통령비서실 연설비서관이었던 강원국 작가와 백재호 감독, 그리고 조은성 프로듀서가 함께해 풍성한 시간을 가졌다. 본격적으로 GV를 진행하기에 앞서 강원국 작가는 “한번만 봐서는 안 되는 영화다. 두 번은 봐야 그 의미를 잘 이해할 수 있을 것 같다”며 말을 꺼냈다. 이어 “임기 중에 행복론을 말씀하셨다. 행복하기 위해서는 적자생존, 승자독식 체제에서 협력과 서로와의 연대로 큰 틀에서 사회가 변화해야 한다는 말씀을 많이 하셨다”며 집권 당시 노무현 대통령의 소망과 신념에 대한 뜻을 전했다. 또 “시민이라는 단어를 5년 차 때는 늘 입에 달고 계셨다. 정치든 시장이든 결국 깨어있는 시민이 나서야 한다고 하셔 깨어있다는 것의 의미가 무엇이냐고 물었다. 대통령은 ‘인과관계를 따질 줄 아는 것. 예를 들어 정부가 정책을 내놨을 때 그것이 나와 어떤 관계가 있고, 어떤 입장을 취해야 하고, 누구 손을 들어줘야 하고, 누구를 감시해야 하고 이런 것들을 판단할 수 있는 시민이고, 판단하는 것에 그치지 않고 적극적으로 참여하고 행동하는 시민이 깨어있는 시민’이라고 답하셨다”며 평소 노무현 대통령이 생각해온 시민의 역할에 대한 말을 전했다. 

 

곧이어 관객들의 질문을 받으며 GV를 이어 나갔다. 그 중에서 깨어있는 시민이 되려면 어떻게 해야 하냐는 한 중학생의 질문에 모두가 박수를 보냈고, 이에 강원국 작가는 미소를 지으며 “저도 잘 모르겠다. 대신, 노무현 대통령이 깨어있는 시민의 모범이라고 생각한다. 그래서 내가 지켜본 노무현 대통령을 이야기하자면 첫 번째는 질문하고 의문을 제기하는 것. 두 번째는 사람에 대한 관심과 공감, 그리고 도우려는 마음이고 세 번째는 공부하는 것, 그리고 마지막으로 행동하고 실천하는 것”이라고 답해 관객들의 마음에 뜨거운 울림을 남겼다.

 

바로 다음날 이어진 GV에서는 책 ‘소수의견’, ‘디 마이너스’를 집필하고 JTBC [말하는대로]에 출연해 젊은 세대들에게 뜨거운 호응을 받았던 손아람 작가와 곽명동 기자가 모더레이터로 참석해 영화에 대한 새로운 견해를 풀어나갔다. 손아람 작가는 “처음 GV 제안을 받으면서 퇴임 이후의 시민으로서의 삶을 그린 이야기라는 말에 영화가 너무 보고 싶어서 수락했다. 영화가 단순하게 지지자들에 대한 정치적인 메시지를 담은 게 아니라 한 사람의 시민으로서 노무현 전 대통령이 생각했던 이야기를 담고 있어 굉장히 가치가 있었다”며 그 동안 보여지지 않았던 노무현 대통령의 새로운 모습을 전한 영화에 대한 소감을 전했다. 이어, “정치관을 형성하던 20대 초반에 노무현 대통령 정권이 들어섰다. 늘 그렇듯 젊은 세대는 사회에 불만을 가지고 있고 변화를 원하기 때문에 그때 당시 난 대통령의 정책에 대한 지적과 비판의 목소리를 많이 냈었다”며 예상 밖의 말을 전해 관객들을 놀라게 했다. 곧 “다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노무현 전 대통령은 유사 이래 우리가 가져본 최고의 대통령이라는 사실은 부정할 수 없는 사실이다”며 말을 덧붙인 그는 “대통령은 말과 글, 정책들을 통해 무슨 생각을 하고 무엇을 하려고 하는지 추측할 수 있어야 하는데 노무현 대통령은 바로 그게 가능했던 첫 번째 대통령이었고 이것이 굉장히 중요한 자질이라고 생각한다. 동네 삼촌 같다가도 순간순간 엄청난 통찰력을 보여주는 사람. 그래서 대화해보고 싶고 의견이 갈리면 논쟁하고 그러다 싸우면 술 한잔 사줄 것 같은 사람. 이런 것들이 사소해 보여도 저 사람도 우리와 같은 사람이다, 저 사람은 우리의 일원이다, 저 사람은 시민이다, 나는 저 사람을 이해할 수 있다는 느낌을 주는 것이라고 생각한다”며 그가 가지고 있는 개인적인 견해를 더했다. 

 

 

또한, “사실 노무현 대통령이 어떤 생각을 가지고 있었길래 퇴임 후에도 늘 그렇게 시끄럽게 뉴스에 올랐던 걸까 궁금했다. 내가 생각하기에 노무현 대통령은 대통령직을 5년 했을 뿐 이제 시민으로서 할 수 있는 일이 있을 것이라 생각해 많은 것들을 계획했던 것 같다. 그런 그의 발언을 꿍꿍이가 있다, 정치적인 영향력을 행사하려 한다고 말했던 것은 ‘대통령이 어떻게 시민이 될 수 있어?’ 하는 사람들의 편협한 생각이 아니었을까”라며 대통령이자 시민이었던 노무현에 대한 견해를 덧붙이며 관객들에게 신선한 시선을 전달했다. 마지막으로 그는 “자기가 가진 권력에 기반해 사고하는 것이 아닌, 나와 똑같은 사고체계 안에서 사고할 수 있는 그런 사람이 대통령이 될 수 있는 시대가 왔음을 증명했다는 것, 대한민국 민주주의에 하나의 큰 변곡점을 찍었다는 것이 노무현 대통령의 가장 큰 유산이라고 생각한다”며 관객들로 하여금 생각해볼 지점을 마련하며 의미 있는 시간을 전했다. 

 

강원국 작가, 손아람 작가와 함께한 GV를 통해 관객들의 뜨거운 호응과 묵직한 울림을 주고 받았던 휴먼 다큐멘터리 <시민 노무현>은 전국 극장에서 절찬 상영 중이다.

 

12_still02.jpg

 

12_still01.jpg

 

 



?

  1. <극장판 엉덩이 탐정: 화려한 사건 수첩> 600만 부 베스트 셀러 첫 극장판! 7월 11일 개봉 확정! 새창으로 읽기

  2. <시민 노무현> 강원국 작가, 손아람 작가와 함께한 특별한 GV 성황리 개최!

  3. <어린 의뢰인> 이동휘 실검 1위&네이버 영화 평점 9.27! 압도적 호평으로 뜨거운 관심 폭발!

  4. '봄이가도' 유재명x전미선x전석호x김혜준 주연의 감성 드라마! 9월 개봉확정 & 메인포스터 대공개!

  5. '22' 오늘, 세계 위안부 기림일 개봉! <귀향> 조정래 감독과 함께한 개봉 전야 GV 시사회 성황리 개최!​

  6. 블룸하우스 첫 번째 액션<업그레이드> 액션의 신세계 담은 메인 예고편 최초 공개!

  7. 트와이스 첫 영화 ‘트와이스랜드’ 개봉 확정!

  8. '루나' '탠저린' '아메리칸 허니'의 공통점은 무엇?!

  9. '신과함께-인과 연' 압도적 박스오피스 1위! 124만 동원하며 역대 사상 최대 오프닝 스코어 달성!

  10. '휘트니' 아카데미 수상 명품 제작진 총 출동! 웰메이드 음악 영화의 탄생!

  11. '너의 결혼식'부터 '신과함께-인과 연' '공작'까지! 8월 기대작은 케미를 타고 온다!

  12. tvN '아는 와이프' 이제껏 본 적 없는 특별한 if 로맨스의 탄생! 공감저격+로망충족 관전 포인트 셋

  13. 영화'델마' 히치콕부터 스티븐 킹, 뭉크까지! 요아킴 트리에의 예술적 영감으로 가득찬 올해의 스릴러!

  14. '소성리' "스크린으로 걸어 들어가고 싶다!" 우리들의 마음으로 걸어오는 세 할매의 눈부신 이야기! 메인 예고편 전격 공개!

  15. 키위미디어그룹, 영화 ‘악인전’ 전격 크랭크인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07 Next
/ 107

LINK

CONTACT US

고객센터 : 02-585-0134

고객센터 : 02-585-0135

팩스 : 070-4275-5186

이메일 : red@moeum.kr

업무시간 : 02-585-4444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성미산로107 MKteam(주)
주식회사 모음플래닛

moeum·planet

대표 : 김현청
ceo@moeum.kr

사업자 등록 번호 : 501-86-00069

Copyright 2011 MOEUMPLANET.MKteam(주)
All rights reserved.
호스팅 제공 : 심플렉스인터넷(주)